본문 바로가기
글쓰기 전략

체류 시간을 늘리는 글을 쓰는 방법

by #ㅥ½A 2022. 1. 5.

방문한 방문자들의 체류 시간이 짧아서 고민이 되시나요? 같은 주제로 작성한 다른 블로그들을 살펴보면서 여러분들의 글과 차이점을 찾아내려 했지만, 찾아내시기 어려우셨나요? 이 글만 끌까지 읽으시고 그대로 적용하여 글을 쓰시면, 지금보다 2배는 길어진 체류시간을 확인하실 수 있으실겁니다. 

 

 

방문자가 얻는 이득 언급

 정보가 범람하는 인터넷 세상에는 낚시성 글들이 매우 많기 때문에 첫 시작 부분에 읽는 독자들에게 낚시성 글이 아닌 것을 확신시켜줌과 동시에 이 글을 읽음으로써 그들이 얻을 수 있는 이득에 대해 확실히 언급해주는 것이 좋습니다. 저 또한 이 글에서 '여러분들의 체류시간이 2배 길어질 수 있다'는 것에 대한 확신을 주었기 때문에 여러분들이 이곳까지 읽고 계신 것이죠.

 

목차는 선택 아닌 필수

목차가 있는 순간 방문자의 신뢰는 급상승합니다. 왠지 이 글은 전문성이 있을 것 같고, 본인이 원하는 정보를 포함하고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들기 때문이죠. 목차를 누르면 원하는 구역으로 이동하는 태그도 걸어준다면 독자는 본인이 원하는 부분의 내용의 글만 읽을 수 있기 때문에 그 글을 집중적으로 읽게 만드는 효과도 있습니다. '원하는 부분만 읽고 떠나면 체류시간이 더 짧아지는 것 아니냐?'라는 의문이 드시나요? 절대 그렇지 않습니다. 목차가 없이 끝도 없이 긴 글을 마주한다면, 방문자들은 그 글을 처음부터 끝까지 읽거나, 스스로 그 내용을 찾기보다는 그 페이지를 이탈하는 경우가 훨씬 많기 때문에 그 페이지에 체류하는 시간은 길어야 2초가 될 거예요. 

 

질문은 선택

글 중간중간에 의문형을 이용하여 독자들에게 질문을 하세요. 지금처럼 질문을 하면 저와 직접 대화하는 기분이 들지 않으시나요? 이처럼 질문을 던지면 지루한 글을 읽는다는 느낌보다는 상대방과 대화하는 기분이 들기 때문에 그 글에 더욱 몰입할 수 있습니다. 눈치채셨을지 모르겠지만 저는 각 단락별로 질문을 던지고 있었습니다. 

 

공감은 능력

여러분들의 글을 검색해서 들어오신 분들이라면 대부분 특정 부분에 문제가 생겨 그 문제를 해결하고자 들어온 것입니다. 만약에 글의 서두에 그들이 겪고 있는 문제점에 대해 공감을 하고, 해결책을 제시해주겠다는 말은 언급하면, 그 글을 끝까지 읽을 수밖에 없습니다. 제가 체류시간이 짧아서 고민하고 있는 여러분들의 마음에 공감하고, 글을 끝까지 읽으면 체류시간을 2배로 늘릴 수 있다고 한 것처럼요. 이 글을 끝까지 읽으신 여러분들이 그것을 입증하고 계신 겁니다. 이 글을 끝까지 읽으셨다면 최소 30초 이상이 걸리셨을 겁니다. 이 정도의 글자 수를 써놓은 여러분들 글의 체류시간과 비교해보세요.